70세 남편의 유산 노린 27세 아내의 탐욕…결과는?

관련이슈 : 오늘의 HOT 뉴스

사망한 고령 남편이 남겨준 재산 수억원도 모자라 자폐 환자 손녀에게 갈 유산에까지 손을 뻗은 ‘27세 아내’의 탐욕을 호주 법원이 가로막았다.

지난 9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메일 호주판 등 외신들에 따르면 인도네시아에서 태어난 니 루 아유 에비 프라스티카는 2014년 스물넷의 나이에 호주 퀸즐랜드주의 부호 러셀 왈터 오할로란과 결혼했다.

러셀이 결혼했을 때 일흔이었으니, 두 사람의 나이 차는 무려 40년이 넘었다.

인도네시아에서 유학차 호주로 건너온 니루는 주의력 결핍 과잉행동 장애(ADHD)를 보이는 러셀의 손녀를 돌보면서 러셀과 인연을 맺은 것으로 알려졌다. 러셀의 손녀는 자폐아였다.

러셀은 니루와 결혼한 지 8개월 만에 암으로 세상을 떠났다. 결혼 전 이미 암 진단을 받았으니 사실상 니루는 러셀이 얼마 안 가 사망하리라는 것을 알았던 것으로 추정된다.

러셀이 사망한 뒤 니루는 그가 남긴 고급 차량 두 대와 15만호주달러(약 1억3300만원) 등을 상속받았다.

 

러셀이 사망한 뒤 니루는 그가 남긴 고급 차량 두 대와 15만호주달러(약 1억3300만원) 등을 상속받았다. 하지만 니루의 욕심은 여기서 끝나지 않았다.


하지만 니루의 욕심은 여기서 끝나지 않았다. 그는 러셀이 손녀에게 남긴 돈에까지 손을 뻗어 상속 재산 분할 청구 소송을 현지 법원에 제기했다.

러셀이 남긴 재산이 100만호주달러(약 8억8300만원) 규모니, 손녀에게 갈 돈은 적어도 85만호주달러(약 7억5000만원)에 달했다.

재산 다툼은 대법원까지 이어졌다.
 
퀸즐랜드 대법원은 니루의 손을 들어주지 않았다.

보디스 판사는 판결문에서 니루가 약속한 대로 상속 재산을 자신의 학업에 쓰지 않고 고향에 있는 가족에게 부친 점을 지적했다.

이에 니루는 “부모님께서 진 빚이 많아 어쩔 수 없었다”고 말했지만 재판부는 받아들이지 않았다.

니루는 또 러셀과 그의 손녀를 열심히 돌봤지만, 얻은 이익이 거의 없다고 주장했다. 이마저도 재판부는 인정하지 않았다.

한편 러셀의 손녀를 누가 보살필지 아직 알 수 없다.

김동환 기자 kimcharr@segye.com
사진=영국 데일리메일 캡처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어느 주교의 고백 '나도 성직자 성학대 희생자'
  • 호주 가톨릭의 한 주교가 자신도 성직자가 저지른 아동 성학대의 희생자였다고 고백하며 피해자들을 위로하고 나서 주목을 받았다.시드니 파라마타 교구를 맡은 빈센트 롱 반 응우옌(55) 주교는 21일 호주 교회의 아동 성학대를 조사 중인 특별위원회(roy..
  • 박보영, '로코퀸' 증명할까
  • 배우 박보영이 2년 만의 복귀작에서 로코퀸 타이틀을 증명할지 관심이 쏠린다.박보영은 JTBC 새 금토드라마 힘쎈 여자 도봉순을 통해 드라마 오 나의 귀신님(이하 오나귀) 이후 2년 만에 시청자를 만난다.힘쎈 여자 도봉순은 선천적으로 괴력을 타..
  • 김민희·홍상수 대사 "잘생긴 남자는 얼굴값"
  • 제67회 베를린국제영화제 기자회견에 참석한 홍상수 감독(위 사진 왼쪽)과 김민희,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의 한 장면(아래 사진).홍상수 감독의 신작 밤의 해변에서 혼자에 의미심장한 대사가 담긴 것으로 전해졌다.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에는..
  • 이승훈, 빙속 10,000m 금메달···2관왕 달성
  •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장거리 간판 이승훈(대한항공)이 아시안게임 10,000m에서 금메달을 차지하며 대회 2관왕에 올랐다.이승훈은 22일 일본 홋카이도현 오비히로 오벌에서 열린 2017 삿포로 동계아시안게임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10,000m에서 13분18초56의..
  • 쇼트트랙, 남녀 1,500m 석권…심석희·서이라 동반우승
  • 한국 쇼트트랙이 2017 삿포로 동계아시안게임 남녀 1,500m 종목을 모두 휩쓸었다. 주인공은 여자 대표팀의 주장 심석희(한국체대)와 남자 대표팀의 서이라(화성시청)다.쇼트트랙 여제 심석희는 22일 일본 홋카이도 삿포로의 마코마나이 실내링크에서 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