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혼남녀 6명중 1명 "결혼해도 아이 안낳을래요"

희망 자녀수 1.9명…"저출산 정책은 부정적"
나이 어리고 고소득자일수록 맞벌이 선호

미혼남녀 상당수가 평균 2명 정도의 자녀를 낳고 싶어 하지만 출산으로 인한 일과 가정 양립을 장애물로 느끼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6명중 1명은 자녀를 낳을 생각이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

결혼정보회사 듀오와 최인철 서울대학교 심리학과 교수는 전국 미혼남녀 1천 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미혼남녀의 출산 인식' 보고서를 11일 발표했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전체 응답자의 62.6%는 자녀를 2명 이내 낳을 계획이라고 답했다. '낳지 않겠다'는 답변 비중은 17.8%였다.

출산 거부 비율은 전년 14.4%보다 3.4%포인트(p) 증가한 것이다.

또 세 자녀 이상을 희망하는 응답자는 연령(25~29세 14.2%, 30~34세 9%, 35~39세 8.2%)이 높을수록 낮았다.

응답 결과를 토대로 평균을 냈더니 미혼남녀의 출산 시기는 결혼 후 '1년 9개월'이었고 희망 자녀 수는 '1.9명'으로 조사됐다.

응답자의 과반수 이상인 72.4%는 맞벌이를 선호했으며, 연령이 낮고 고소득자일수록 이런 현상이 두드러졌다.

특히 대학원 졸업의 고학력 여성 82.8%는 맞벌이를 선호한다고 답했다. 이는 고졸 이하 학력 여성의 선호도 59.3%보다 23.5%포인트 적은 것이다.

결혼 후 부모와 함께 살기를 바라는 남녀는 10명 중 1명 꼴(13.1%)이었다.

또 남녀 다수(68.3%)가 저출산 문제를 심각하게 여기고 있지만, 정부의 출산 정책에 회의적인 반응을 보였다. 남성 51.6%와 여성 44.4%가 현 정부의 저출산 정책에 '부정적'이라고 답했다.

저출산 원인으로는 '일과 가정 양립의 어려움'(27.5%)이 가장 많았고, '육아로 인한 경제적 부담'(26.7%), '결혼의 지연과 기피 의식'(19.1%) 등이 거론됐다.

효과적인 출산 장려 정책에 대해서는 남성 29.3%가 '출산 지원'을 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외에도 '보육 지원'(29.3%), '주거 지원'(14.9%), '결혼 지원'(13.1%) 등의 답이 나왔다.

여성의 경우 '보육 지원'(33.7%) 비중이 가장 높았고 '출산 지원'(26.7%), '주거 지원'(10.6%), '경력 단절 예방 지원'(10%) 등이 뒤를 이었다.

박수경 듀오 대표는 "한국 출산율 하락은 기혼자의 낮은 출산 의지뿐 아니라, 미혼자들의 결혼 기피와 출산 거부감 등이 큰 요인"이라며 "업무와 삶의 균형, 경력단절문제 해결 등 다각적인 정책 지원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자녀까지···원정 걸인들에 골치아픈 베이징
  • 중국 베이징 지하철에서 자녀를 동원해 구걸하는 이들이 포착되면서 당국이 골머리를 앓고 있다.지난 19일(현지시간) 중국 인민망에 따르면 지하철에서 구걸하는 아이들 사진이 최근 현지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급속히 퍼졌다. 간쑤(甘肅) 성 거..
  • 김민희, 논란 뚫고 국내영화 복귀할까
  • 배우 김민희가 베를린영화제 여우주연상 수상으로 한국 영화계 역사를 새로 썼다.김민희는 제67회 베를린국제영화제 여우주연상을 거머쥐며 국제적으로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자연스럽게 이번 수상 이후 김민희의 행보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김민..
  • 알렉스·조현영 결별···1년여 열애 마침표
  • 클래지콰이 알렉스와 레인보우 출신 조현영이 열애 인정 1년 4개월 만에 결별로마침표를 찍었다.20일 조현영 소속사 마마크리에이트브 측은 알렉스와 조현영이 헤어졌다며 두 사람이 최근 각자 일이 바빠지면서 자연스럽게 만나는 횟수가 줄었고, 좋은..
  • 부상 투혼 이승훈, 빙속 5,000m 亞신기록 금메달
  • 20일 일본 홋카이도현 오히비로 오벌에서 열린 2017 삿포로 동계아시안게임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5천m에서 이승훈이 전광판 기록을 바라보고 있다.스피드스케이팅 남자 장거리 간판 이승훈(대한항공)이 오른쪽 정강이 부상을 딛고 2017 삿포로아시안게임..
  • 빙속 김보름, 여자 3,000m에서 은메달
  •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장거리 간판 김보름(강원도청)이 아시안게임 여자 3,000m에서 금메달을 놓쳤다.김보름은 20일 일본 홋카이도현 오비히로 오벌에서 열린 2017 삿포로 동계아시안게임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3,000m 경기에서 4분7초80의 기록으로 은메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