檢 "崔와 안종범, 측근시켜 증거인멸과 말맞추기 시도" 정황 공개

'비선실세' 최순실(61)씨와 안종범 전 청와대 정책조정수석이  수사에 대비해 측근들을 시켜 대거 증거인멸과 말맞추기를 시도한 정황을 검찰이 공개했다.

11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김세윤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최씨 등의 2차 공판에서 검찰은 최씨 측의 입김으로 KT에 입사한 신모씨의 진술조서를 공개했다.

신씨는 "2016년 8월 동유럽 쪽에 가 있던 남편(최씨 측근 김영수)의 연락을 받고 '더운트' 관련 자료를 찾아 없애러 갔다"고 했다.

더운트는 최씨가 지난해 9월 서울 삼성동의 한 빌딩에 세운 회사로, 더블루케이 사무실에 있던 자료들을 이곳에 있는 금고 등에 보관해 온 것으로 전해졌다.

신씨는 "남편이 연락해와 '최순실이 장순호(플레이그라운드 이사)에게 연락해놨으니 더운트 사무실에 가서 남은 PC와 자료들을 싹 다 정리하라고 했다, 사무실 가서 그렇게 좀 해'라고 했다"고 진술했다.

검찰은 "더운트 내 PC에는 더블루케이 등 그 이전 자료까지 다 집적된 상태였기 때문에 최순실이 이런 지시를 한 것이 확인된다"며 "장순호 또한 최순실로부터 컴퓨터를 파기하고 금고를 열어 자료를 모두 파쇄하라는 지시를 받았음을 말했다"고 했다.

안 전 수석의 보좌관 김모씨의 진술조서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해 10월 김필승 전 K스포츠재단 사무총장을 만났다.

이 자리에서 두 사람은 정동구 K스포츠재단 이사장과 김필승 사무총장 모두 전경련에서 지명한 인사로 하자는 취지로 이야기를 나눴다.

김 전 보좌관은 이렇게 두 사람이 말을 맞춘 이유로 "VIP를 지키기 위해 그랬다"고 말했다는 것.

김 전 보좌관은 검찰에서 "미르재단 관련 주요 업무는 BH(청와대) 내 경제금융비서관실과 문화체육비서관실이 주도했다"며 "주말에 양 재단의 기업별 출연 규모를 (청와대) 부속실로 올려 달라고 해서 올린 바 있다"고 했다.

검찰은 이로 미뤄볼 때 "대통령이 미르와 K스포츠재단에 기업들이 얼마나 출연하는지 보고받았던 것이 사실이다"고 했다.

박태훈 기자 buckba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9년 전 도움받은 남성과 우연히 만나 연인으로
  • 린 씨와 리안 씨.자신의 생명을 구했던 생명의 은인과 우연히 만나 연인이 된사연이 18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메일에 소개돼 운명적인 만남이존재한다는 것을 보여줬다.사연의 주인공은 타이완에 사는 린 샤오펜 씨로, 그녀는 남자친구 리안 지쳉 씨..
  • JYP "수지 화보 관련 인신 공격 법적 조치"
  • 미쓰에이 수지의 과거 화보집이 선정성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소속사 측이법적 대응하겠다는 입장을밝혔다.20일 수지의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는 화보집 전체 내용 중 극히 일부 사진 및 워딩을 발췌하여 작성된 게시글은 사실과 전혀 무관하며 복고,..
  • 홍콩스타 유덕화 낙마사고, 치료비만 7억+α 추정
  • 1980~90년대 최고 인기를 누린 홍콩 스타 유덕화(류더화56)가 낙마 사고를 당해 치료를 받고 있다.20일 시나연예 등 중화권 매체에 따르면, 유덕화는 지난 17일 태국에서 광고 촬영 중 말에서 떨어져 허리와 골반 등에 큰 부상을 입었다.사고가나고이틀 뒤인..
  • '발목부상' 이재영, MRI 검사···올스타전 악재
  • 흥국생명 토종 주포 이재영이 20일 경북 김천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도로공사와 방문 경기 중 왼발목을 다쳐 고통을 호소하고 있다.왼발목을 다친 이재영(21흥국생명)이 21일 오전 MRI(자기공명영상) 검사를 한다. 검진 결과..
  • 대한항공, OK저축 꺾고 3연승 선두 질주
  • 20일 오후 경기도 안산시 상록구 상록수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프로배구 V리그 남자부 OK저축은행과 대한항공의 경기. 대한항공 가스파리니가 공격을 하고 있다.남자 프로배구 대한항공이 OK저축은행을 완파하고 정상에서 더 높이 날아올랐다.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