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관진·플린 "사드 예정대로… 북핵 용납 못한다"

김 실장 “사드, 자위권적 조치 중국 반대해도 상관 않을 것”/대북제재 중 동참 적극 유도/ 양국간 긴밀협력 유지키로/ 플린 “한·미동맹은 찰떡공조”/한·일 갈등문제는 논의 안해

미국을 방문 중인 김관진 청와대 국가안보실장과 도널드 트럼프 차기 정부의 마이클 플린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 내정자는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의 주한미군 배치 계획을 예정대로 추진하기로 했다. 북한 핵을 절대 용납할 수 없다는 데도 의견을 같이했다.

김 실장은 10일(현지시간) 워싱턴DC에서 워싱턴특파원들과 만나 전날 플린 내정자와의 회동에서 이같이 합의했다고 밝혔다.

그는 “사드는 순수한 방어무기로, 사드 배치는 우리의 자위권적 조치에 해당한다”면서 “중국이 반대한다고 하더라도 상관하지 않을 것이다. 합의된 대로 반드시 배치한다는 데 양국 간에 의견 일치를 봤고, 계획대로 갈 것”이라고 단언했다. 이어 “미국도 사드 배치 정당성에 대해 중국에 더 얘기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 실장은 “한·미 양국은 북한의 핵무기를 결코 용인할 수 없으며, 강력하고 실효적인 제재와 압박을 통해 북한이 셈법을 바꿔 비핵화 길로 나오도록 하는 것이 긴요하다는 데 인식을 같이했다”고 말했다. 이어 “플린 내정자가 대북 제재 이행을 회피하거나 위반하는 어떤 행위도 용납되면 안 된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미국을 방문 중인 김관진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왼쪽)이 10일(현지시간) 워싱턴DC에서 도널드 트럼프 차기 행정부의 마이클 플린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 내정자와 만나 악수하고 있다.
주미대사관 제공
김 실장은 “플린 내정자가 대북 제재 이행 과정에서 중국의 적극적인 동참이 절대적으로 필요하다고 했다”면서 “한·미가 중국을 견인하기 위해 긴밀하게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그는 트럼프 정부 출범 이후 북한이 도발할 경우 미국의 예상 대응책을 묻자 “강한 메시지가 나갈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든다”고 답변했으나 구체적인 내용은 언급하지 않았다.

김 실장은 “양측은 한·미동맹이 양국 모두에게 이익을 주는 호혜적 관계라고 평가하고, 미국의 차기 정부에서도 한·미동맹을 더욱 발전시켜나가기로 했다”고 말했다.

김 실장은 “플린 내정자가 한·미동맹을 ‘찰떡 공조’에 비유하면서 양국 동맹 강화에 대한 강한 의지를 보였다”고 전했다. 이어 “미국 신정부 출범 이후 북한 및 북핵 문제 등 중요한 현안에 대응하기 위해 청와대와 백악관 간 고위급에서 긴밀하게 소통과 협의를 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김 실장은 이번 회동에서 일본군 위안부와 부산 주재 일본 총영사관 앞 위안부 소녀상 설치 문제를 둘러싼 한국과 일본의 갈등 문제는 논의하지 않았다고 했다. 주한미군 방위비 분담금 재협상 문제도 거론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한·미가 사드 배치 추진에 다시 한목소리를 낸 데 대해 중국 측은 반대 입장을 재확인했다. 중국 루캉(陸慷)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을 통해 “우리는 한국이 고집스럽게 사드 배치를 강행하는 것을 정말로 원치 않는다”며 “한국 정부가 사드 배치에 동의한 것은 중국의 전략적 안보이익에 엄중한 악영향을 미치고 지역의 전략적 균형을 엄중히 훼손할 것”이라고 말했다.

워싱턴=국기연 특파원 ku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자녀까지···원정 걸인들에 골치아픈 베이징
  • 중국 베이징 지하철에서 자녀를 동원해 구걸하는 이들이 포착되면서 당국이 골머리를 앓고 있다.지난 19일(현지시간) 중국 인민망에 따르면 지하철에서 구걸하는 아이들 사진이 최근 현지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급속히 퍼졌다. 간쑤(甘肅) 성 거..
  • 김민희, 논란 뚫고 국내영화 복귀할까
  • 배우 김민희가 베를린영화제 여우주연상 수상으로 한국 영화계 역사를 새로 썼다.김민희는 제67회 베를린국제영화제 여우주연상을 거머쥐며 국제적으로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자연스럽게 이번 수상 이후 김민희의 행보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김민..
  • 알렉스·조현영 결별···1년여 열애 마침표
  • 클래지콰이 알렉스와 레인보우 출신 조현영이 열애 인정 1년 4개월 만에 결별로마침표를 찍었다.20일 조현영 소속사 마마크리에이트브 측은 알렉스와 조현영이 헤어졌다며 두 사람이 최근 각자 일이 바빠지면서 자연스럽게 만나는 횟수가 줄었고, 좋은..
  • 부상 투혼 이승훈, 빙속 5,000m 亞신기록 금메달
  • 20일 일본 홋카이도현 오히비로 오벌에서 열린 2017 삿포로 동계아시안게임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5천m에서 이승훈이 전광판 기록을 바라보고 있다.스피드스케이팅 남자 장거리 간판 이승훈(대한항공)이 오른쪽 정강이 부상을 딛고 2017 삿포로아시안게임..
  • 빙속 김보름, 여자 3,000m에서 은메달
  •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장거리 간판 김보름(강원도청)이 아시안게임 여자 3,000m에서 금메달을 놓쳤다.김보름은 20일 일본 홋카이도현 오비히로 오벌에서 열린 2017 삿포로 동계아시안게임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3,000m 경기에서 4분7초80의 기록으로 은메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