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의 영광’ 향해 썰매 자매도 달린다

봅슬레이 김유란·김민성조
북아메리카컵 6차전 금메달

세계 최고 수준의 한국 썰매 형제들에 이어 썰매 자매들의 잠재력도 조금씩 꿈틀대고 있다. 한국 여자 봅슬레이 대표팀이 연이어 국제대회에서 첫 우승의 ‘파란’을 일으켰다.

김유란(25·강원BS연맹)-김민성(23·동아대)조는 11일 미국 유타주파크시티에서 열린 2016~2017시즌 국제봅슬레이스켈레톤경기연맹(IBSF) 북아메리카컵 6차대회에서 1, 2차 시기 합계 1분43초30의 기록으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선혜(23·한국체대)-신미란(25·부산BS연맹)조는 이보다 0.29초 뒤진 1분43초59로 은메달을 획득했다. 전날 같은 장소에서 열린 5차대회에서는 이선혜-신미란조가 금메달, 김유란-김민성조가 은메달을 수확했다. 네 선수 모두 봅슬레이 시작 이래 국제대회에서 처음 금메달을 맛봤다.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금메달에 도전하는 한국 남자 봅슬레이의 원윤종(32·강원도청)-서영우(26·경기BS연맹)조는 월드컵에서 맹활약하며 현재 세계랭킹 1위다. 반면 여자 봅슬레이에서는 상대적으로 두드러진 성적을 거둔 한국인 선수가 없었다.

북아메리카컵이 세계 최고 수준의 선수들이 출전하는 월드컵보다 급은 낮지만 이들이 2014년 말 처음 썰매를 탄 점을 감안하면 여자대표팀도 상승세가 가파르다는 분석이다. 대한봅슬레이스켈레톤연맹 관계자는 “김유란-김민성조는 지난해 12월 BMW월드컵에서 9위에 올랐다. 남자 대표팀과 비교하면 성적이 낮지만 기대 이상이다”며 “지난 시즌부터 국제대회 참가하고 있다. 사실 평창 올림픽에서는 조심스럽게 5위권을 예상했는데 성적 향상이 뚜렷하고 홈 이점 등이 있기 때문에 더 좋은 성적도 기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최형창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9년 전 도움받은 남성과 우연히 만나 연인으로
  • 린 씨와 리안 씨.자신의 생명을 구했던 생명의 은인과 우연히 만나 연인이 된사연이 18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메일에 소개돼 운명적인 만남이존재한다는 것을 보여줬다.사연의 주인공은 타이완에 사는 린 샤오펜 씨로, 그녀는 남자친구 리안 지쳉 씨..
  • JYP "수지 화보 관련 인신 공격 법적 조치"
  • 미쓰에이 수지의 과거 화보집이 선정성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소속사 측이법적 대응하겠다는 입장을밝혔다.20일 수지의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는 화보집 전체 내용 중 극히 일부 사진 및 워딩을 발췌하여 작성된 게시글은 사실과 전혀 무관하며 복고,..
  • 홍콩스타 유덕화 낙마사고, 치료비만 7억+α 추정
  • 1980~90년대 최고 인기를 누린 홍콩 스타 유덕화(류더화56)가 낙마 사고를 당해 치료를 받고 있다.20일 시나연예 등 중화권 매체에 따르면, 유덕화는 지난 17일 태국에서 광고 촬영 중 말에서 떨어져 허리와 골반 등에 큰 부상을 입었다.사고가나고이틀 뒤인..
  • '발목부상' 이재영, MRI 검사···올스타전 악재
  • 흥국생명 토종 주포 이재영이 20일 경북 김천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도로공사와 방문 경기 중 왼발목을 다쳐 고통을 호소하고 있다.왼발목을 다친 이재영(21흥국생명)이 21일 오전 MRI(자기공명영상) 검사를 한다. 검진 결과..
  • 대한항공, OK저축 꺾고 3연승 선두 질주
  • 20일 오후 경기도 안산시 상록구 상록수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프로배구 V리그 남자부 OK저축은행과 대한항공의 경기. 대한항공 가스파리니가 공격을 하고 있다.남자 프로배구 대한항공이 OK저축은행을 완파하고 정상에서 더 높이 날아올랐다.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