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세운 민주당 “철저 검증 통해 ‘반풍’ 차단”

“동생·조카의 국제사기극 간판 사용”/‘경남기업과의 관계설’ 첫 관문 될 듯

더불어민주당은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 귀국일인 12일 철저한 검증을 예고하며 날을 세웠다.

귀국과 동시에 검증에 돌입하며 ‘반기문 바람’을 일찌감치 차단하겠다는 의도다. 반 전 총장이 과거 박연차 태광실업 회장으로부터 23만달러를 받았다는 의혹에 이어 동생 기상씨와 조카 주현씨가 뇌물 관련 혐의로 기소된 사실까지 드러나자 검증의 고삐를 바짝 조이겠다는 것이다.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가 12일 오후 서울 종로구의 한 카페에서 열린 ‘한·중 한류콘텐츠 산업 현장 간담회’에 입장해 양복 주머니에서 손을 빼고 있다.
연합뉴스
민주당 고용진 대변인은 이날 오전 브리핑에서 “동생과 조카가 벌인 국제 사기극의 간판으로 사용된 것이 바로 반 전 총장이다. 반 전 총장은 이 같은 사기극이 벌어질 시기에 사기 피해자 성완종 회장을 만나기도 했다”고 직격탄을 날렸다. 반 전 총장의 동생과 조카가 베트남 하노이에 있는 경남기업 소유 복합빌딩을 매각하는 과정에서 뇌물 수수 혐의를 받고 있고, 경남기업은 충청포럼 회장으로 ‘반기문 대망론’을 주도한 고 성완종 전 의원 소유의 기업임을 강조한 것이다. 반 전 총장 동생 기상씨가 경남기업 고문이었다는 점 등을 감안하면 경남기업과 반 전 총장의 관계가 검증의 첫번째 관문이 될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원내대표가 12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생각에 잠겨 있다.
이재문기자
우상호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정책조정회의에서 “굳이 정치권에 뛰어드시겠다면, 민주당과 반대편에 서시겠다면 저로서도 상대를 안 할 수가 없기 때문에 이해해 달라고 양해를 구한다”고 했다. 우 원내대표는 그러나 반 전 총장 검증을 위한 당내 TF(태스크포스) 구성 가능성에 대해선 “지금은 누가 후보가 될지도 모르는데 전혀 성립이 되지 않는 이야기”라고 일축했다. 당 차원에서 집중 공세에 나설 경우 오히려 역풍을 맞을 수 있다는 우려도 깔린 것으로 보인다.

당 대선주자들은 반 전 총장에 대한 공세를 더욱 끌어올렸다. 안희정 충남도지사는 라디오에 출연해 “현재 취임하고 있는 유엔 사무총장이 반 전 총장의 한국 정치의 대통령 선거에 도전하는 것에 대해서 명백하게 유엔 정신과 협약의 위반이라고 지적하고 있다”고 발언했다가 이후 “확인되지 않은 사실에 기초한 발언”이라고 정정하는 해프닝도 벌어졌다. 문 전 대표는 전날 충청을 방문해 반 전 총장보다 자신이 나은 점으로 “저는 이미 검증이 끝난 사람”이라고 각을 세웠다.

박영준 기자 yjp@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젠 피부까지···끝이 없는 코끼리의 수난
  • 중국을 비롯한 전 세계 주요국들이 야생 코끼리 보호를 위해 상아 거래를 금지하고 있지만, 또 다른 한편에서는 야생 코끼리 신체조직이 다양한 민간요법의 치료제로 둔갑해 푼돈에 거래되고 있다.22일 AFP 통신에 따르면 미얀마 유명 불교성지인 '황금..
  • 안정환 "아내 이혜원 때문에 벌금 천만원 냈다"
  • 전 축구선수 안정환이 아내 이혜원과의 연애 시절 러브 스토리를 공개한다.안정환은 최근 진행된 SBS 일요일이 좋다-꽃놀이패 녹화에서 연애 시절 다녔던 데이트 장소를 중심으로 꽃길팀 멤버들과 여행을 즐겼다.이날 안정환은 아내 이혜원과는 우연..
  • 류수영♥박하선, 2년 열애 끝 부부 되는 날
  • 배우 류수영과 박하선이 22일 부부가 된다.류수영과 박하선은 이날오후서울 강서구 메이필드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리며 2년 열애의 결실을 맺는다. 두 사람의 결혼식은양가 가족과 지인만 초대한 가운데 비공개로 진행된다. 신혼여행은 스케줄상 이유로..
  • 7골 중 6골···손흥민은 원정 골잡이
  •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손흥민(25)은 최근 좀처럼 주전으로 경기에 나서지 못했다.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토트넘 감독이 수비라인에 4명이 서는 포백 전술 구사했다가 최근 3명이 서는 스리백으로 바꿨기 때문이다. 포체티노 감독은 3-4-2-1 전..
  • '발목부상' 이재영, MRI 검사···올스타전 악재
  • 흥국생명 토종 주포 이재영이 20일 경북 김천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도로공사와 방문 경기 중 왼발목을 다쳐 고통을 호소하고 있다.왼발목을 다친 이재영(21흥국생명)이 21일 오전 MRI(자기공명영상) 검사를 한다. 검진 결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