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일 많은 군인들 돕는 로봇 등장, 청소․조류퇴치도 '척척'

조류퇴치로봇.

군에 입대하기 전 사람들은 흔히 군대가 단순히 ‘총만 쏘는’ 조직이라고 착각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병사들이 총 쏘는 것보다 더 많이 하는 것은 따로 있으니, 바로 ‘작업’이다. 제초, 청소 등 끊이지 않고 몰려드는 작업과 훈련 등으로 병사들은 쉽게 녹초가 된다.

이러한 병사들의 고충을 덜어줄 무인로봇들이 국내에서 잇달아 선보이고 있다.

방산업체인 LIG넥스원은 세계 최초로 개발한 조류퇴치로봇(LBES)를 공개했다. 지난 29일부터 6월1일까지 킨텍스에서 열리는 민군기술협력 박람회에 전시된 이 로봇은 공군기지에 날아드는 새들을 쫓아내는 역할을 한다.

기존에는 병사들이 폭음탄을 터뜨려 새들을 쫓아냈다. 그러나 넓은 공군기지를 병사들만으로는 감당하기 어려워 항공기 안전사고 위험이 상존해 있었다.

조류퇴치로봇은 내장된 센서를 이용해 기지로 날아드는 새를 탐지한 뒤 레이저와 극지향성 음향송출기를 발사해 퇴치한다. 원격으로 통제가 가능하며 적외선 조명기를 장착해 야간 탐지 능력도 갖췄다. 현재 공군기지에 시범 운용중이며 해외에서도 관심을 보이는 것으로 알려졌다.

병사들의 근력을 키워주는 웨어러블 로봇도 등장했다. 지난 2009년 1월부터 연구에 착수한 웨어러블 로봇은 장거리 행군이나 구조 등 군사적 용도는 물론 장애인 재활과 같은 민간 분야에도 응용될 수 있어 주목을 받고 있다.

전차와 자주포의 포구를 대신 청소해주는 포구자동청소기도 주목을 받고 있다. 인도네시아에 수출된 이 로봇은 기존에 7~8명이 필요했던 포 내부청소를 1명으로도 가능하도록 해준다.

현재 K-2 흑표 전차에 이 로봇이 사용될 예정이며, 인도네시아와도 10만달러 규모의 수출 계약을 체결하는 등 국내외적으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방산업계 관계자는 "세계 무인로봇 시장이 성장을 거듭하고 있고, 수요도 기존의 폭발물 제거 위주에서 경비, 구난 등 다양한 분야로 확대되는 추세를 보이고 있어 국내에서도 무인로봇의 개발이 더욱 활성화될 것으로 전망된"고 강조했다.

박수찬 기자 psc@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그릇 10개 머리 올리고 날라도···'38년 무사고'
  • 지난 38년간 길이 2m, 폭 20cm짜리 쟁반을 머리에 이고 음식 그릇을 날라온 중국의 60대 남성이 화제다.지금까지 30만그릇 넘게 음식을 날랐는데 단 한 번도 그릇을 깨뜨린 적 없다며 빈틈없는 실력을 자랑한다.23일(현지시간) 중국 환구시보 등 외신들에 따..
  • 엄태웅, '포크레인'으로 논란 6개월 만에 복귀
  • 배우 엄태웅이 영화 포크레인으로 복귀한다.25일 엄태웅의 소속사 키이스트측은 엄태웅이 김기덕 필름에서 제작하고, 이주형 감독이 연출하는 영화 포크레인에 출연한다. 최근 촬영에 들어갔다며 영화의 줄거리나 엄태웅이 맡은 캐릭터는 정확히 알..
  • '도봉순' 박보영 효과? 첫방 시청률 4% 돌파
  • 힘쎈여자 도봉순이 첫 방송부터 시청자를 사로잡았다.지난 24일 첫 방송된 JTBC 새 금토드라마 힘쎈여자 도봉순은 시청률 4.04%(닐슨코리아 수도권 유료가구 기준을 기록하며 산뜻한 출발을 알렸다. 드라마 불모지로 여겨진 금토 심야 11시대로 옮긴 이..
  • 류현진, 두번째 라이브피칭도 '굿'···곧 실전투구 할 듯
  • 류현진(30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두 번째 라이브 피칭도 성공적인 평가를 받아 곧 실전투구를 할 것으로 보인다.25일 MLB닷컴 다저스 담당인 켄 거닉 기자는 자신의 트위터에 류현진이 라이브 배팅 훈련 시간에 인상적인 투구를 했다. 다음 경기에서 공..
  • "맨유 남겠다"…루니, 잔류 선언
  •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간판 스타인 웨인 루니(32)가 팀에 남는다. 루니는 24일(한국시간) 맨유 홈페이지를 통해 잔류를 공식 선언했다. 루니는 여러 클럽에서 관심을 보여준 것은 감사하다면서 나는 최근 논쟁들을 끝내고 싶..