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불이익 받을라"…梨大학부장이 "정유라에 F 주지말라"

이원준 학부장, 담당강사에 지시…결국 C학점과 C+학점 받아

관련이슈 : [최순실 게이트]
이화여대 이원준 체육과학부 학부장이 정유라 씨가 수강하는 과목의 강사에게 연락해 "F학점을 주지 말라"고 지시한 정황이 확인됐다.

이 학부장은 김경숙 전 신산업융합대학장에 의해 인사 불이익을 받을까 압박을 느껴 이런 지시를 내렸다고 진술했다.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김병욱 의원은 12일 보도자료를 내고 교육부가 실시한 특별감사 문답서에서 이 같은 내용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김 의원에 따르면 정씨를 가르친 A 강사는 특별감사 과정에서 "체육과학부 이원준 학부장이 전화로 정유라 학생이 강의를 수강하고 있는지 문의했고, 이 학부장은 '정유라 학생이 F를 나오지 않게 해달라'는 지시를 했다"고 진술했다.

이와 관련해 이 학부장은 "지난해 4월 최순실 씨와 정씨를 면담한 이후, 김경숙 전 학장으로부터 정씨의 학점이 잘 관리되도록 강사들에게 연락해달라는 요청을 받았다"며 "이에 따라 강사 2명에게 전화를 했다"고 진술했다.

특히 그는 "김 전 학장으로부터 '학장의 교원인사 권한이 강화된다'는 얘기를 들었다"며 "정 교수 승진을 앞두고 있어 정씨의 학점을 관리해야 한다는 부담을 느꼈다"고 말했다.

결국 정씨는 해당 과목에서 C학점, C+ 학점을 각각 받았다.

김 의원은 "이대 교수들이 정유라의 학점 관리를 위해 조직적으로 전방위적으로 뛴 모습이 확인됐다"며 "김 전 학장의 경우 인사권을 쥐고 압박을 가한 전형적인 갑질을 한 것"이라고 비판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네가 버렸잖아!'···아들에게 쓰레기 부친 엄마
  • 학교로 돌아간 아들의 버릇을 고치려고 집에 남긴쓰레기를 소포로 부친 미국의 한 여성이 누리꾼들의 웃음보를 터뜨렸다.지난 21일(현지시간) 미국 ABC 뉴스 등 외신들에 따르면 펜실베이니아주 뉴 월밍턴의 웨스트민스터 대(Westminster College)에 다니는 코..
  • "'일진 논란' 양홍원, 고등랩퍼 하차 無"
  • 엠넷 고등래퍼 측이 과거행실 논란에 휩싸인 출연자 양홍원(사진)에 대해 하차는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고등래퍼 제작진은 양홍원군이 과거 자신의 실수를 인정하고, 깊이 뉘우치며 반성하고 있다라며 래퍼의 꿈을 갖게 된 이후로는 본인의 실수로..
  • 에릭, 나혜미와 결혼 전제 교제?
  • 가수 겸 배우 에릭(본명 문정혁39)과 배우 나혜미(27)가 두 번째 열애설에 휩싸였다.23일 한 매체는 에릭과 나혜미가 2014년 첫 열애설이 불거진 이후 현재까지 연인 관계를 이어오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결혼 적령기인 두 사람은 결혼까지 염두..
  • 이승훈, 매스스타트 우승···韓 최초 4관왕
  • 스피드스케이팅 장거리 간판 이승훈(대한항공)이 아시안게임 남자 매스스타트에서 우승하며 한국 역사상 첫 동계아시안게임 4관왕에 올랐다.이승훈은 23일 일본 홋카이도현 오비히로 오벌에서 열린 2017 삿포로 동계아시안게임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매..
  • 18세 김민석, 빙속 1,500m 우승…2관왕 달성
  • 스피드스케이팅 대표팀 김민석(연합뉴스 자료사진)스피드스케이팅 남자 유망주 김민석(18평촌고)이 아시안게임 남자 1,500m에서 우승하며 대회 2관왕에 올랐다.김민석은 23일 일본 홋카이도현 오비히로 오벌에서 열린 2017 삿포로 동계아시안게임 스피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