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여자친구가 바람피고 있다는 7가지 증거

 

내 남자에 대한 여자들의 '촉' 보다 내 여자에 대한 남자들의 '촉'이 훨씬 더 잘 맞는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버지니아 커먼웰스 대학에서 203쌍의 연인을 대상으로 한 연구결과에 따르면 남자는 자신의 여자친구가 바람을 피웠는지에 대한 적중률이 94%나 된다. 심지어 누구와 바람을 피웠는지에 대한 정확도는 75%로 나와 41%인 여자들에 비해 훨씬 높았다.

나도 몰랐던 내 안의 '촉'을 세워 평소와는 다른 내 여자친구의 행동으로 그녀가 바람을 피고 있다는 신호를 알아채보자.

1. 휴대폰 잠금

자신의 휴대폰 속 정보를 과도하게 지키는 사람들은 뭔가 숨기는 게 있을 때가 많다. 여자친구에게 '감시'를 위해서가 아니라 '구경'을 위해서 휴대폰 잠금장치를 풀어달라고 요구하는데도 거부한다면 '미묘한' 무언가가 있을 가능성이 크다.

2. 사소한 거짓말

"여자친구들 끼리 만났어", "지금 집에 들어가고 있어"라고 했는데 알고보니 거짓말이었다. 이러한 사소한 거짓말의 경우 대부분 걸리면 '선의의 거짓말'이란 핑계를 댄다. 하지만 그 자리에 마음에 드는 '남자'가 있었을 수도 있다.

3. 프로필 사진의 변화

전에는 내 사진과 우리 사진으로 도배를 했던 SNS 프로필 사진을 어느순간 혼자 찍은 사진으로만 해놓는다. 이에 서운함을 내비쳤지만 여전히 그 어디에도 당신의 흔적을 찾을 수 없다면 '다른 만남'을 의심해볼 필요가 있다.

4. 내 앞에서 절대 받지 않는 전화

평소에는 '누구'전화라고 말하며 편하게 전화를 받았던 그녀가 어느 순간 내앞에서 전화받는 것을 피한다. 받으라고 해도 급한일이 아니라면서 받지 않는다.

5. 늘어난 잔소리와 짜증

예전에는 좋은 말만 해줬던 그녀가 언젠가부터 행동 하나하나에 트집을 잡기 시작한다면 그녀의 마음은 이미 당신을 떠났을지도 모른다. 늘어난 잔소리와 짜증은 그녀의 변한 마음을 가장 잘 대변해준다.

6. 잦은 약속 취소

남녀를 막론하고 당신과의 약속을 소중히 생각하지 않는 사람과는 연인관계를 유지할 필요가 없다. 일상에 변화가 없는 상황에서 그녀가 당신과의 약속을 자주 취소한다면 이는 그녀가 한눈을 판다는 증거일 수 있다. 특히 당일날 취소하는 약속이 많아진다면 의심해볼 필요가 있다.

7. 사소한 질문에 과도한 반응

연인 사이에 당연히 해야할 사소한 질문에 대답을 주저한다. 여자친구가 일상적인 질문에 '의심을 하냐'며 과민한 반응을 보인다면 당신에게 찔리는 행동을 했을 가능성이 높다.

뉴스팀 new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잘못 걸린 전화 한 통에 54세 많은 신부 얻어
  • 잘못 걸려 온 전화 한 통에 세상이 깜짝 놀랄부부가 탄생했다고 영국 데일리메일 등 외신들이 지난 22일(현지시간) 보도했다.앞선 18일에 결혼한 인도네시아의 한 커플 이야기인데,신랑이 올해 28세이고신부가 82세니까 나이 차이만 무려 54세이다.이들 부..
  • 규현, 투숙 대만호텔 화재···스태프만 대피?
  • 슈퍼주니어의 규현(29)이 지난 25일 대만 단독 공연을 위해 머문 호텔에 불이 났으나 다행히 화를 면했다.26일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전날 새벽 규현이 머물던 대만 타이베이의 한 호텔에 화재가 발생, 가수와 스태프 전원 무사했다고 밝혔다.그..
  • 엄태웅, '포크레인'으로 논란 6개월 만에 복귀
  • 배우 엄태웅이 영화 포크레인으로 복귀한다.25일 엄태웅의 소속사 키이스트측은 엄태웅이 김기덕 필름에서 제작하고, 이주형 감독이 연출하는 영화 포크레인에 출연한다. 최근 촬영에 들어갔다며 영화의 줄거리나 엄태웅이 맡은 캐릭터는 정확히 알..
  • '은메달' 男 아이스하키, AG 역대 최고 성적
  • 한국 남자 아이스하키가 2017 삿포로 동계아시안게임에서 역대 최고 성적인 은메달을 따냈다.백지선(50미국명 짐 팩)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26일 일본 삿포로 쓰키사무 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최종전(3차전)에서 3골 2어시스트로 해트트릭을 달성한 신상..
  • 박병호의 변화, 메이저리그 생존 루트 뚫을까
  • .빠른 공에도 이제는 자신감이 붙은 걸까. 미국프로야구 마이너리그에 일단 머물고 있는 박병호(31미네소타 트윈스)가 시범경기서 예사롭지 않은 타격을 뽐내며 생존 루트를 자력으로 뚫고 있다.25일 미국 플로리다주 포트 마이어스 센추리링크 스포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