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 입양 딸 살해'…양모 무기징역·양부 징역 25년

법원 '범행 가담' 10대 동거인에게는 징역 15년 선고

2년 전 입양한 6살 딸을 학대하고 살해한 뒤 시신을 불에 태워 훼손한 혐의를 받는 A(47·왼쪽부터)씨, A씨 아내 B(30)씨, 동거인 C(19)양이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고자 4일 오후 인천시 남동구 남동경찰서를 나서고 있다.
6살 입양 딸을 상습적으로 학대해 숨지게 한 뒤 시신을 불에 태워 훼손한 혐의 등으로 기소된 양부모가 중형을 선고받았다.

인천지법 형사14부(신상렬 부장판사)는 11일 열린 선고공판에서 살인·사체손괴·아동복지법상 상습아동학대 혐의로 기소된 양모 A(30) 씨에게 무기징역을, A 씨의 남편인 양부 B(47) 씨에게는 징역 25년을 각각 선고했다.

재판부는 또 같은 혐의로 기소된 A 씨 부부의 동거인 C(19)양에 대해서는 징역 15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피해자는 여섯 살에 불과해 가정과 사회의 보호 아래 자신의 인생을 살아갈 권리가 있었다"면서"지속적인 폭행도 모자라 3개월 동안 물 한 모금도 입에 대지 못하고 방치되는 경험을 반복한 끝에 죽음에 이르렀다"고 판단했다.

이어 "피고인들은 키 92㎝에 몸무게 15㎏에 불과한 피해자를 사망에 이르게 하고도 사체를 손괴하는 등 철저하게 범행을 은폐했다"며 "피고인들에게 죄책에 상응하는 엄벌을 내리는 것은 그동안 우리 사회의 무관심에 대한 죄송한 고백이기도 하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앞서 검찰은 지난해 12월 열린 결심공판에서 이날 선고된 양형과 같이 A 씨에게 무기징역을, B 씨와 C양에게 각각 징역 25년과 징역 15년을 각각 구형했다.

A 씨 부부와 C양은 이날 침울한 표정으로 짙은 녹색 수의를 입고 법정에 섰다.

재판부가 선고 내용을 말할 때는 두 손을 앞으로 모으고 고개를 떨궜다.

A 씨 부부는 지난해 9월 28일 오후 11시께 경기도 포천에 있는 한 아파트에서 '벌을 준다'며 입양 딸 D(사망 당시 6세) 양의 온몸을 투명테이프로 묶고 물과 음식을 주지 않은 채 17시간가량 방치해 다음 날 숨지게 한 혐의로 기소됐다.

적게는 5시간, 많게는 26시간 동안 아무런 음식도 주지 않고 D 양을 학대한 이들은 그사이 집 밖에 나가 고깃집에서 외식하고 영화를 본 뒤 귀가하기도 했다.

끔찍한 학대가 오랜 기간 이어지면서 D 양은 사망 당시 갈비뼈가 드러날 정도로 마른 상태였다.

검찰 조사에서 부부의 학대 행위는 올해 초 차량 구매로 3천만 원의 빚이 생기고 카드 돌려막기를 하는 등 경제적으로 어려워진 이후 수위가 높아진 것으로 드러났다.

D 양이 숨지자 그동안의 학대 행위가 드러날까 두려워 포천의 한 야산에서 시신을 불태운 뒤 훼손했다. 평소 D 양을 학대한 C양도 A 씨 부부와 함께 시신훼손에 가담했다.

이들은 이튿날 승용차로 100㎞ 떨어진 인천 소래포구 축제장까지 이동해 "딸을 잃어버렸다"고 허위 실종신고를 했다가 행적을 추적한 경찰에 범행이 들통났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성형으로 인생역전···'가난한 여대생서 스타로'
  • 어릴 적부터 가수의 꿈을 키웠지만 어려운가정 형편상 꿈을 펼치지 못한 여성이 성형수술을 통해 360도 달라진 모습을 선보이며 지금은 인기스타로 변신해 미디어의 주목을 받고 있다.'충칭 신데렐라' 우옥청 씨.16일 중국 CTS TV는 '충칭 신데렐라'라는 별..
  • 김새롬, 이혼 후 첫 근황 "다들 고마워요"
  • 방송인 김새롬이 이혼 후 근황을 공개했다.김새롬은 17일 비공개였던 인스타그램을 다시 공개로 전환하고 다들 고마워요라는 글을 남겼다.김새롬은 글과 함께 올린 사진에서무덤덤한 표정으로 차창 밖을 응시하고 있다.김새롬은 지난달 이찬오 셰프와..
  • 비·김태희, 19일 성당서 결혼식 올려
  • 배우 겸 가수 비(35)와 배우 김태희(37)가 5년간의 교제 끝에 결혼한다.17일 가요계에 따르면 비와 김태희는 19일 양가 가족만 초대한 가운데 성당에서 화촉을 밝힌다. 성당은 독실한 가톨릭 신자인 김태희가 염두에 둬온 결혼 장소다.비는 결혼 이틀전인..
  • 맨시티, 메시 영입 성사?···이적료 1천422억원
  • 축구신 리오넬 메시(30FC바르셀로나)와 전 스승 펩 과르디올라가 다시 뭉칠 수 있을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맨체스터 시티가 메시의 영입을 다시 추진하고 있다는 현지 매체 보도가 나왔다. 영국 매체 더선은 16일(현지시간) 맨시티가 지난달 말..
  • 염기훈, 4년 연속 주장···"K리그 우승하겠다"
  • 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수원 삼성 염기훈이 4년 연속 주장 완장을 차게 됐다.수원은 17일 서정원 감독이 전지훈련지 스페인 말라가에서 염기훈을 새 시즌 주장으로 선임했다라고 밝혔다.수원삼성 서정원 감독과 주장 염기훈, 부주장 이종성과 구자룡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