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배우 김민재, 오늘(18일) 입대...황보라 “친동생 보내는 것 같아” 울컥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3-09-18 16:33:20 수정 : 2023-09-18 16:33:1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배우 김민재. 세계일보 자료사진

 

배우 김민재가 오늘(18일) 입대한 가운데, 황보라가 그의 입대 직전 모습을 공개했다.

 

18일 김민재는 신병훈련소에 입소해 기초군사 훈련을 받은 뒤 육군 군악대로 복무한다.

 

소속사 냠냠엔터테인먼트는 이날 “국방의 의무를 성실히 수행하고 건강한 모습으로 돌아올 김민재에게 따뜻한 응원과 격려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김민재 인스타그램 캡처

 

김민재도 같은 날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을 통해 "몸 건강히 잘 다녀오겠습니다”라고 짧은 글을 남긴 후 입대했다.

 

배우 황보라는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을 통해 김민재의 입대 전 영상 통화를 한 사실을 전하기도 했다. 그는 “우리 민재 오늘 입대 날이라고 페톡(페이스톡)해줬다”고 했다.

 

황보라 인스타그램 캡처

 

그러면서 “머리 빡빡이 보니까 친동생 보내는 것처럼 울컥한다. 작품에서 만났는데 너무나 애착하고 마음 가는 내 동생이다. 2025년 3월에 나온다는데, 갔다 와서 한국 영화 휩쓸자 사랑해 잘 다녀와”라고 인사했다.

 

김민재는 앞서 지난 6일 팬카페를 통해 팬들에게 입대 소식을 전했다. 그는 “군 생활을 통해 더 많은 것을 경험하고 배울 수 있을 것 같아 설레고 감사한 마음도 크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걱정해 주시는 소중한 마음들 잊지 않고 더 단단하고 풍부한 사람으로 돌아와 여러분의 사랑에 꼭 보답하는 배우 김민재가 되도록 하겠다”고 다짐했다. 


최윤정 온라인 뉴스 기자 mary1701@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하이키 휘서 '미소 천사'
  • 하이키 휘서 '미소 천사'
  • 에버글로우 아샤 '깜찍한 미소'
  • 뉴진스 민지 '볼하트 여신'
  • 하이키 휘서 '시크한 매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