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홍준표 “송영길 풀어주자, 죽을죄도 아닌데…불구속 재판으로”

입력 : 2024-04-16 08:58:40 수정 : 2024-04-16 13:22:1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홍준표 대구시장이 더불어민주당 전당대회 돈봉투 의혹으로 구속된 송영길 소나무당 대표의 석방을 주장했다.

 

홍준표 대구시장. 사진 = 연합뉴스

홍 시장은 지난 15일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송 대표가)죽을죄를 지은 것도 아닌데 불구속 재판을 하는 게 맞지 않냐”고 주장했다. 

 

그는 “선거도 끝났으니 송영길 대표도 풀어주고 돈 봉투 사건도 불구속 수사함이 앞으로 정국을 풀어나가는 데 도움이 되지 않겠느냐”며 “여야 관계도 달라지고 세상도 좀 달라졌으면 한다”고 말했다. 

 

송 대표는 지난 2021년 민주당 전당대회를 앞두고 당 현역의원 등에게 돈 봉투를 살포하고, 후원금 명목으로 불법 정치자금 총 7억6300만원을 받은 혐의 등으로 지난 1월 구속기소됐다.

 

송영길 소나무당 대표. 사진 = 뉴스1

구속 상태에서 소나무당을 창당한 송 대표는 지난 4·10 총선에 광주 서구갑에 옥중 출마했다. 하지만 송 대표는 1만4292표(17.38%)를 얻어 2위로 낙선했고, 소나무당도 비례정당 투표에서 득표율 0.43%에 그쳐 22대 국회 입성에는 실패했다.


박윤희 기자 pyh@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혜윤 '사랑스러운 볼하트'
  • 김혜윤 '사랑스러운 볼하트'
  •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
  • 조보아 '아름다운 미소'
  • 아이브 장원영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