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왜 인성 스타인지 알게 돼" 온라인 커뮤니티서 공개된 송중기 미담 '화제'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08-03 18:00:22 수정 : 2021-08-03 18:00:1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배우 송중기의 미담이 등장했다.

 

2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배우 송중기님 인성에 대하여’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와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를 작성한 누리꾼은 “송중기님에게 마땅히 인사할 방법이 없어 글을 쓰려고 가입했다”며 “올해로 6회차인 ‘장애인 국제 무용제’라는 행사가 있다”고 운을 뗐다.

 

그는 해당 무용제에 대해 “선천적 불편함이 있는 아이들이 자신만의 감정을 몸으로 표현하고 불의의 사고를 당하신 분들이 인간의 한계를 넘어 아름다운 춤선을 보여주는 행사”라며 “저는 그저 3년째 봉사활동을 하는 사람 중 하나”라고 말했다.

 

이어 “국제행사지만 대중적 인기는 없고, 광고가 붙는 상업적 행사도 아니며 더군다나 코로나19로 인해 올해는 정말 홍보가 심각한 상황이었는데 기적이 벌어졌다”고 전했다.

 

지난 7월 송중기가 자가 격리 중이라는 사실을 접한 뒤 그의 메일 주소를 어렵사리 구해 짧은 홍보영상을 부탁했다는 누리꾼은 “지난 6년간의 행사 자료를 보내달라 하셨고 한동안 연락이 없으셨는데, 한 달 가까이 지나 영상을 보내오셨다”며 영상 하나를 첨부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서 송중기는 정장 차림으로 카메라 앞에 서서 행사를 소개, 많은 관심과 응원을 부탁했다.

 

이를 본 누리꾼은 “저희 자원봉사자들은 정말 감동하지 않을 수 없었다”며 “개런티 한 푼 드릴 수 없고, 그냥 휴대폰 간단 인사만 부탁했는데 저렇게 시간과 비용을 들여서 정성스럽게 해주셨다. 얼굴 한번 본적도 없는 자원봉사자의 요청에 이렇게 성의를 보여준 송중기씨를 보며 왜 이분이 인성 스타인지 알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한편 사연을 접한 누리꾼들은 “감동이다”, “잘생긴 사람이 마음씨까지”, “너무 멋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