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어깨 망가져” 장성규, 무리한 배드민턴 훈련에 결국 부상 고백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10-21 10:42:26 수정 : 2021-10-21 10:42:2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방송인 장성규(사진)가 근황을 전했다.

 

장성규는 지난 20일 인스타그램에 “어깨가 망가졌다”고 밝혔다.

 

이어 “연습을 매일 했더니 무리가 간 모양이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최소 일주일 이상 쉬어야 한다는데 어쩌면 좋을까”라고 토로했다.

 

나아가 “아직 갈 길이 먼데”라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치료 흔적과 어깨 근육 테이핑이 상체를 뒤덮은 장성규의 모습이 담겨있다.

 

장성규 인스타그램 캡처

 

최근 tvN ‘라켓보이즈’에 출연하고 있는 장성규는 배드민턴 연습을 하다가 다친 것으로 보인다.

 

한편 ‘라켓보이즈’는 혹독한 훈련과 전국 각지 배드민턴 고수들과의 도장 깨기를 거쳐, 최종 목표인 전국 대회에 참가하기까지의 여정을 그린 배드민턴 새내기들의 도전기를 담은 프로그램이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