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기안84, 전시수익 8700만원 기부 “취약계층 청소년 미술교육 지원”

입력 : 2022-05-26 06:00:00 수정 : 2022-05-26 09:36:5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웹툰 작가 기안84. 연합뉴스

MBC ‘나 혼자 산다’ 등 예능 프로그램으로 얼굴을 알린 웹툰 작가 기안84(본명 김희민)가 생애 첫 그림 전시회 수익금 전액을 취약계층 청소년들의 미술교육을 위해 기부했다. 기안84는 지난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이번 전시로 판매한 그림의 순이익금을 아동복지협회에 기부했다”는 글을 게재했다. 인증 사진에는 기안84가 인천광역시아동복협회에 8700만원을 기부한 내역이 담겨있다. 그는 “보육원 청소년 15명의 미술 교육비로 사용된다고 한다”고 밝혔다. 앞서 기안84는 3월 25일부터 지난달 5일까지 서울 강남구 삼성동에서 첫 개인전을 열며 많은 사람의 관심을 모았다.


이복진 기자 bo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
  • 김향기 '따뜻한 눈빛'
  • 김태리 '순백의 여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