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강민경, ‘65억 건물주’ 되더니...억대 유튜브 수익 전액 즉시이체 기부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12-05 09:22:22 수정 : 2022-12-05 09:22:2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유튜브 채널 '걍밍경' 캡처

 

다비치 멤버 강민경이 억대의 유튜브 수익을 전액 기부했다.

 

4일 강민경은 유튜브 채널에 “연말이니까”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이날 강민경은 “예전에는 영상을 한달에 하나 간헐적으로 올리곤 했는데 코로나19가 시작되고 공연들이 현저하게 줄면서 유튜버의 본업화가 시작됐다”며 “못해도 2주에 한개씩은 꼭 영상을 올리려고 노력했다. 올해의 조회수 수익이 기대가 되긴 한다”고 부푼 마음을 드러냈다.

 

이어 유튜브 채널에서 수익을 확인한 그는 “실적이 좋았다. 영상의 퀄리티를 올리려고 많이 노력했는데 그걸 알아주셨는지 조회수도 많이 나오고 해서 보람차게 일했던 것 같다. 감사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제가 유튜브 통장을 따로 쓰고있다. 확인을 해보니까 1억 4761만 2402원의 유튜브 조회수 수익이 창출됐다. 이 수익은 여러분이 봐줘서 생긴 수익이지 않나. 좋은 곳에 쓰고자 하는 마음이 커서 연세 세브란스 병원에 소아병동에 기부하려 한다. 너무 감사하고 저도 앞으로 계속 보고싶고 늘 기다려지는 컨텐츠 만들어낼수 있도록 끊임없이 영갈하겠다”고 알렸다.

 

이후 강민경은 연세 세브란스 병원 후원 사이트에 접속해 후원을 등록했다. 이에 대해 강민경은 “미리 아까 전화해서 여쭤봤다. 요청사항에 소아, 청년들의 치료를 위해 쓰여졌으면 좋겠다”며 특히 성명란에 “걍밍경 채널 구독자 일동”이라고 기입해 감동을 자아냈다.

 

그 뒤 은행 어플을 통해 1억 5000만원을 즉시 이체한 강민경은 “우리 연말에 다같이 좋은 일 한 것”이라며 “우리가 함께 만들어 온 결실이 투명하게 잘 쓰여져서 어린 아이들 청소년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 2022년 마무리 잘하시고 저도 얼마 남지 않았지만 더 열심히 달려보겠다”고 인사했다.

 

한편 강민경은 지난 4월 서울 마포구 합정동에 위치한 빌딩을 65억원에 매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강민선 온라인 뉴스 기자 mingtung@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유정 '행복한 미소'
  • 김유정 '행복한 미소'
  • 정소민 '미녀 비올라'
  •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