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조던 농구화 세트, 소더비 경매서 107억원에 팔려

입력 : 2024-02-03 23:46:19 수정 : 2024-02-03 23:46:1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농구 황제' 마이클 조던(미국)이 미국프로농구(NBA) 챔피언결정전 때 신었던 농구화 세트가 803만2천800달러(약 107억5천만원)에 팔렸다.

미국 스포츠 전문 매체 ESPN은 3일 "조던이 우승한 6번의 NBA 챔피언결정전에서 신었던 농구화 6켤레로 구성된 '다이너스티 컬렉션'이 소더비 경매에서 803만2천800달러에 낙찰됐다"고 보도했다.

이 농구화 세트는 1991년 에어조던 6, 1992년 에어조던 7, 1993년 에어조던 8, 1996년 에어조던 11, 1997년 에어조던 12, 1998년 에어조던 14로 구성됐으며 조던이 해당 연도 챔피언결정전 때 신었던 것들이다.

또 1991년, 1993년, 1996년, 1997년 신발에는 조던의 서명이 들어가 있다.

ESPN은 "이는 1998년 챔피언결정전 1차전에 조던이 입었던 유니폼이 2022년 9월 경매에서 1천10만달러에 팔린 이후 조던 관련 경매 최고 가격"이라고 전했다.

조던의 1998년 유니폼 1천10만달러는 스포츠 선수가 경기 도중 입었던 유니폼 경매 역대 최고액 기록이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
  • 르세라핌 카즈하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