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한컷의울림] 쇳물보다 뜨거운 철공소 열정에 박수를 !

관련이슈 한컷의 울림 , 오피니언 최신

입력 : 2024-04-27 15:52:05 수정 : 2024-04-27 15:52:0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철(鐵)은 식지만 저희 열정(熱情)은 식지 않습니다.” 서울 영등포구 문래동 한 철공소 외벽에 적힌 글귀가 발길을 사로잡는다. 2024년도 어느덧 3분의 1가량 지났다. 올해 마음 먹었던 일들을 잘하고 있는지 되돌아보게 한다. 앞으로 날씨가 점점 더 뜨거워지면 철공소 작업은 힘들어질 것이다. 하지만 이 철공소는 뜨거운 열정으로 무더위 또한 이겨낼 것이다. 초심을 잃지 않고 묵묵히 자신의 길을 걸어가는 철공소의 노력에 박수를 보낸다.


남정탁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르테미스 희진 '금발 여신'
  • 아르테미스 희진 '금발 여신'
  • 한소희 '시선 사로잡는 타투'
  • 송지우 '깜찍한 꽃받침'
  • 표예진 '반가운 손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