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카카오 ‘자율주행 동맹’ 만든다

입력 : 2021-09-06 19:38:00 수정 : 2021-09-06 19:38:1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시스템 등 기술 보유 기업과 협력
개별 기능, 하나의 서비스로 통합

카카오모빌리티는 6일 국내외 자율주행 기술 기업과 전방위적 협력을 통해 서비스 상용화를 가속화하는 ‘KM 자율주행 얼라이언스 프로그램’을 출범한다고 밝혔다.

카카오모빌리티는 ‘KM 자율주행 얼라이언스’를 통해 시스템과 차량, 정밀지도, 모니터링 등 개별 기술 분야에서 역량을 보유한 기업을 파트너십으로 연결해 이들 기능을 하나의 자율주행 서비스로 통합한다는 계획이다.

국내에서도 다양한 기업들이 자율주행 기술 개발에 나서고 있으나 고객 접점, 호출·배차 시스템 등 폭넓은 서비스 요소를 갖춰야 하는 만큼 상용화에는 어려움이 많았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이에 카카오모빌리티는 얼라이언스에 참여하는 파트너사에는 기술을 빠르게 실증해 볼 수 있는 모빌리티 플랫폼 인프라를 제공한다.

카카오T를 통해 쌓아 온 기술력을 바탕으로 자율주행 환경에 최적화된 배차, 라우팅(경로 생성) 기술을 고도화하고, 다양한 자율주행 기술이 안정적으로 연동될 수 있는 플랫폼을 제공하는 것이 목표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