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짝퉁 논란’ 프리지아 송지아, 산불 피해에 2000만원 기부

입력 : 2022-03-08 15:03:43 수정 : 2022-03-08 15:24:3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효원CNC

 

‘짝퉁 논란’으로 활동을 중단한 인플루언서 송지아(프리지아·사진)가 산불 피해 지역에 기부를 했다.

 

대한적십자사 측은 8일 "프리지아(송지아)씨가 7일(월), 강원‧경북 산불 피해지역 긴급구호 지원을 위해 써달라며 성금 2천만 원을 적십자에 기탁했다"고 밝혔다.

 

대한적십자사에 따르면 송지아는 "산불 피해 이재민들의 소식을 듣고 안타까웠다"며 "어려움을 겪는 분들께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기부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적십자사는 "송지아씨의 따뜻한 나눔 실천에 감사하고, 앞으로 다양한 활동을 통해 우리 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전파해주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송지아가 전달한 성금은 산불 피해가 발생한 강원, 경북 등 지역 적십자 지사를 통해 이재민 긴급 구호활동에 사용된다.


한윤종 기자 hyj070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
  • 소녀시대 유리 '행복한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