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꺼져줄게” 다비치 이해리 결혼 발표에 강민경 ‘찐친’ 반응 눈길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05-11 16:39:35 수정 : 2022-05-11 16:39:3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이해리 인스타그램 캡처

 

다비치 멤버 이해리가 결혼을 발표한 가운데 다비치 멤버인 강민경이 ‘찐친’ 모먼트를 뽐냈다.

 

11일 이해리는 인스타그램에 장문의 게시글을 게재했다.

 

해당 게시글에서 이해리는 “여러분에게 제일 먼저 들려주고 싶은 이야기가 있어서 떨리는 마음 안고 이렇게 왔다”며 “이런 말을 하게 될 날이 오다니 꿈만 같다. 아직 실감은 안 나지만, 제가 결혼을 한다”고 결혼 소식을 전했다.

 

이어 이해리는 예비 신랑에 대해 “같이 있으면 웃을 일이 많아지고, 배울 점이 많은 좋은 사람”이라며 “무엇보다 저를 누구보다 존중하고 아껴주는 사람이다. 평생 소중하게 생각하며 함께 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다비치 이해리로 변함없이 그 자리에서 노래하며, 민경이랑 웃고 떠들고 있겠다. 항상 조건 없이 사랑해 주는 다코동… 늘 고맙다. 우리 공연장에서 만날 날을 기다리며, 좋은 앨범으로 보답하겠다. 다비치의 영원한 첫째 이해리가”라고 덧붙였다.

 

사진=이해리 인스타그램 캡처

 

이해리의 결혼 발표에 누리꾼 및 팬들의 축하가 쏟아진 가운데 평소 절친한 사이로 알려진 강민경의 격한(?) 축하가 주목을 받았다.

 

강민경은 해당 게시글에 “꺼져줄게, 잘 살아”라는 댓글을 남겼으며 해당 댓글은 수 분만에 좋아요 수천 개를 기록해 많은 지지를 받았다.

 

한편 이해리는 2008년 강민경과 함께 다비치 멤버로 데뷔했으며 ‘미워도 사랑하니까’, ‘8282’ 등의 히트곡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또 이해리는 솔로 활동과 함께 뮤지컬배우 활동도 병행했다.


강민선 온라인 뉴스 기자 mingtung@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
  • 김향기 '따뜻한 눈빛'
  • 김태리 '순백의 여신'
  • 카드 전소민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