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韓 대표 모델 송해나·이현이, 뚱3보다 잘 먹어도 톱모델인 이유는?(맛녀석들)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09-25 16:37:15 수정 : 2021-09-25 16:37:1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IHQ 예능 '맛있는 녀석들' 방송 화면 캡처

 

한국 대표 모델 송해나, 이현이가 뚱3 버금가는 폭풍 먹방을 펼쳤다.

 

24일 방송된 IHQ 예능 프로그램 ‘맛있는 녀석들’에는 모델 이현이, 송해나가 게스트로 출연한 가운데 유민상, 김민경, 문세윤과 함께 ‘순삭’ 먹방을 공개했다.

 

김민경은 이현이, 송해나를 두고 “말랐고 모델이고 잘 안 먹을 것 같지 않지만 저희보다 잘 먹는다”고 소개해 시선을 끌었다.

 

첫 먹방 메뉴로 양다리 통구이가 선정되자 이현이와 송해나는 “끼니를 많이 먹고 그 사이에 군것질을 안 한다. 끼니만 먹는다”며 몸매 비결을 밝혔다. 이어 두 사람은 40cm가 넘는 양다리 통구이 비주얼에 감탄하며 이현이는 “해나랑 저랑 둘이서도 먹을 것 같다”며 폭풍 먹방을 선보였다. 특히 이현이는 김민경과 똑같은 속도를 자랑하며 밀리지 않는 모습을 보였고, 송해나는 장거리형 먹스타일을 뽐냈다.

 

송해나는 ”진짜 ‘맛있는 녀석들’ 광팬”이라며 “다이어트를 하면 무조건 먹방을 틀고, 보고 잔다. 그걸로 대신 대리만족하는 스타일”이라고 전했다. 특히 이현이는 “먹다가 끊어지면 안 돼”라며 자신만의 먹방 철학을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2차 맛집으로 향한 이들은 소곱창구이 먹방을 뽐냈다. 특히 송해나는 긴 소곱창 구이를 한 입에 넣는 남다른 먹방스킬을 선보였다. 특히 멤버들은 버섯, 관자와 함께 소곱창 삼합을 선보여 군침을 자극했다. 쉴 새 없이 먹방을 펼친 이들은 소곱창 16인분을 먹어치웠다.

 

송해나는 “양껏 먹고 싶은 만큼 먹을 수 있었다”며 깊은 만족감을 드러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