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담배 판매량 증가 추세…2022년 36억갑 팔렸다

, 이슈팀

입력 : 2023-01-31 16:55:00 수정 : 2023-01-31 16:49:5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궐련형 전자담배 판매량 5억갑 돌파, 연초는 30억갑으로 줄어

지난해 연초(궐련)와 궐련형 전자담배 등 담배가 총 36억3000만갑 팔렸다고 31일 기획재정부가 밝혔다.

 

작년 담배 판매량은 재작년(35억9000만갑)보다는 1.1% 늘었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전인 2019년(34억5000만갑)보다는 5.3% 증가했다. 코로나19 기간 담배 판매량은 늘어나는 추세인데, 해외여행 급감으로 면세 담배수요가 국내 담배 시장으로 몰린 영향으로 보인다.

사진=뉴스1

기재부는 면세 담배 판매량까지 고려한 실질적 담배 판매량이 2020년과 2021년에는 2019년보다 0.14%, 0.17% 각각 감소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지난해에는 면세 담배 판매량까지 고려해도 실질 판매량이 2019년보다 0.44% 증가했다는 분석이다. 담뱃값 인상 전인 2014년(43억6000만갑)과 비교하면 작년 담배 판매량은 16.8% 감소했다.

 

작년 팔린 담배를 종류별로 보면 궐련형 전자담배 판매량은 크게 늘었지만 궐련판매량은 줄었다. 궐련형 전자담배 판매량은 작년 5억4000만갑으로 전년보다 21.3% 증가했다. 궐련형 전자담배가 한해 5억갑 넘게 팔린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담배 판매량 중 궐련형 전자담배가 차지하는 비중은 2017년 2.2%에서 작년 14.8%까지 확대됐다. 궐련 판매량은 30억9000만갑으로 전년보다 1.8% 줄었다.

 

지난해 담배 제세부담금은 총 11조8000억원으로 1.1% 늘었다.


조성민 기자 josungmi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안현모 '부드러운 진행'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