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국민의힘 충남도당 “성비위 의혹, 박완주 국회의원직 내려놔라”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2-05-12 20:37:21 수정 : 2022-05-12 20:37:2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박완주 의원. 연합뉴스

박완주국민의힘 충남도당은 더불어민주당 박완주(천안을) 의원의 성비위 의혹과 관련해 12일, “박완주의원은 스스로 의원직을 내려놓고 사법적 처리를 기다리기 바란다”고 요구했다.

 

충남도당은 이날 ‘충절의 고장서 더불어민주당 또 성추문인가’라는 제목의 성명을 통해 “양반의 고장인 충남과 충절의 도시 천안에서 참으로 참담한 일이 벌어졌다”며 “박 의원은 국회의원직을 사퇴하고 시민들에게 석고대죄함이 마땅하다”고 밝혔다.

 

이어 “앞서 안희정 충남지사, 오거돈 부산시장 등이 성추행으로 영어의 몸이 된 바 있고 박원순 서울시장은 세상을 등졌음에도 어찌 더불어민주당의 성추문은 끊이질 않고 있는가”라고 비판했다.

 

민주당은 이날 3선 중진이며 직전 정책위의장인 박완주 의원을 성 비위 의혹으로 제명했다고 밝혔다.


천안=김정모 기자 race1212@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향기 '따뜻한 눈빛'
  • 김향기 '따뜻한 눈빛'
  • 김태리 '순백의 여신'
  • 카드 전소민 '매력적인 눈빛'
  • 수지 '아름다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