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유재석 “내가 안테나뮤직 최초 저학력자...” 안테나 합류 배경 털어놔(놀뭐)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09-19 11:14:48 수정 : 2021-09-19 11:21:2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MBC '놀면 뭐하니?' 방송화면 캡처

 

개그맨 유재석이 안테나 뮤직에 합류하게 된 배경을 고백했다.

 

18일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놀면 뭐하니?+’ 크루 5인방인 유재석, 정준하, 하하, 신봉선, 이미주의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이날 정준하는 차로 이동하는 도중 유재석에게 “뮤지션만 있는데 거기 왜 갔냐”고 질문했다. 이에 유재석은 “내가 우리 회사 최초 저학력자다. 재평이가 내가 자랑하는 수학 천재다. 스트레스 받을 때 수학 문제 풀었다는 아이다”고 제 일처럼 자랑했다.

 

이후 드림이를 등원시키고 난 하하가 칼국수집에 합류했다. 서로가 서로를 멋있게 느낀 순간에 대해 이야기하던 도중 하하는 유재석에게 “안테나 프로필 사진 찍었을 때 멋있었다. 자본주의 미소에 선거 나가는 줄 알았다”고 저격해 웃음을 안겼다.

 

이때 제작진이 유재석의 프로필을 접한 누리꾼들의 댓글을 공개했다. 한 누리꾼은 댓글에 “IT나 증권가에서 떠오르는 핫한 느낌, 비주얼만 보면 토이 작곡가 같다”는 내용을 남겨 좌중을 폭소케 했다.

 

하하가 “송은이에게는 영입 연락이 안 왔냐?” 묻자 유재석은 “은이는 전화 잠깐 하다가 말았다”고 털어놨고, 기회를 엿보던 정준하는 “처음에는 연락이 자주 왔었나봐? FA 나오고 그러면?”이라며 떠봤다.

 

이에 유재석이 “희열이 형은 자주 연락을 하던 사이였고 사무실도 자주 놀러갔다”면서 영입이 자연스러웠다고 고백했다. 정준하는 “나는 자주 해도 그런 말은 안 하잖아”라며 아쉬움을 드러냈다.

 

자꾸 새 소속사에 대해 묻는 정준하에게 유재석은 “무슨 미션을 받은 거 아냐? 내가 소속사 옮긴지 2달이 넘었는데, 휴대폰 뒤져봐라. 녹음하고 있는 거 아니냐? 이상한 사이드잡을 하냐?”면서 장난스레 멱살을 잡아 웃음을 안겼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