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문정원 남편’ 이휘재 “아내가 단 하루도 외박 못하게 해”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10-20 09:48:13 수정 : 2022-02-20 12:38:5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TV조선 '와이프 카드 쓰는 남자' 방송 화면 캡처

 

개그맨 이휘재(사진)가 아내 문정원이 단 하루의 외박도 허락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19일 방송된 TV조선 ‘와이프 카드 쓰는 남자’에서 홍현희는 이휘재에게 “단 하루도 외박 안 되지?”라고 질문했다.

 

이에 이휘재는 “부산에서 촬영이 저녁 9시에 끝났는데 KTX가 9시50분이 막차더라고. 그래서 드디어 하루 외박 찬스라고 생각, 아내한테 전화로 ‘지금 끝났어. 어떡하냐?’라고 했더니 뭐라고 했는 줄 알아? ‘달려 와’. 그래서 올라왔다”고 고백했다.

 

이를 들은 박명수는 “아내들도 서로 많이 다르네. 우리 아내는 ‘미안한데 오늘 9시50분이 막차야’라고 하면 ‘거기 왜 갔는데?’라고 한다”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강민선 온라인 뉴스 기자 mingtung@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라잇썸 나영 '미소 천사'
  • 라잇썸 나영 '미소 천사'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