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마이웨이’ 신충식 “‘20년 아내’ 이수나, 투병 중 소식 끊겨”

입력 : 2022-05-09 08:24:24 수정 : 2022-05-09 08:24:2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 방송화면 캡처

배우 신충식이 '전원일기'에서 부부 관계로 호흡을 맞춘 이수나의 근황을 궁금해했다.

 

8일 방송된 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이하 마이웨이)에서는 ‘전원일기’로 인연을 맺은 배우 신충식과 정대홍의 이야기가 공개됐다.

 

이날 신충식은 "20년 이상 매주 만났던 동료들이다. 한평생 보냈는데 어떻게 사나 궁금하다"며 "'전원일기' 끝난 지 20년 됐는데 (이)수나 어떻게 됐나? 소식 없지? 그래도 우리 드라마 오래 하면서 거의 부부로 살았다. 쓰러진 뒤에 소식을 물어봐도 아는 사람이 하나도 없다"고 털어놨다.

 

앞서 이수나는 2016년 고혈압으로 쓰러져 의식불명 상태로 중환자실에 입원했다.

 

정대홍은 "(박)윤배가 알았는데 윤배도 세상을 떠났다"며 안타까워했다. 故박윤배는 2020년 12월18일 지병으로 숨을 거뒀다. 신충식은 "윤배 때만 해도 소식이 있을 때다. 벌써 윤배 죽은 지가 언제인데 방법이 없다. 제일 궁금한 게 이수나 근황이다. 그 외 사람들도 궁금한데 연락이 다 끊어져 버렸다"고 말했다.

 

한편 신충식은 1967년 MBC 3기 공채 성우로 데뷔했다. 1996년에는 문화체육부장관 표창을 받았다. 1980년부터 2002년까지 방영된 MBC TV 드라마 '전원일기'에서 종기 아버지 역할로 출연했다.

 


한윤종 기자 hyj070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
  • 김향기 '따뜻한 눈빛'
  • 김태리 '순백의 여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