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배우 우희진, MC 도전… OBS 휴먼다큐 '마이 맘' 16일 첫 방송

입력 : 2022-05-09 14:30:22 수정 : 2022-05-09 14:30:2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배우 우희진

OBS가 새롭게 선보이는 휴먼다큐멘터리 ‘마이 맘’(마냥 이쁜 우리 맘)이 오는 16일 밤 11시 10분에 첫 방송된다.

 

‘마이 맘’은 가족들을 위해 온몸으로 헌신한 엄마의 이야기다.

 

처녀 시절 꽃보다 예뻤을 우리 엄마. 하지만 자식들을 키우느라 바쁘게 살아온 엄마의 현재 모습은 늙고 병든 모습뿐이다. 여기저기 아픈 몸에도 일을 놓지 못해 병원 한 번 맘 놓고 가볼 수가 없었던 엄마였다. 

 

이런 엄마를 위해 배우 우희진과 양혁재 원장(정형외과 의학박사)가 나선다. 두 사람은 일일 아들과 딸을 자처해 ‘엄마’를 찾아가 아픈 곳을 들여다보고 지친 몸과 마음을 치유한다.

 

브라운관에서 벗어나 처음으로 MC에 도전하는 배우 우희진은 사려 깊은 마음씨와 행동으로 엄마의 지난 세월을 함께 돌이켜보고 속 깊은 이야기를 들어주는 다정한 딸이 되어줄 예정이다.

 

양 원장은 바쁜 자식들을 대신해 엄마의 시골 일상을 함께하며 궂은일을 도맡아 하고 왕진까지 겸하는 든든한 의사 아들이 된다.

 

꽃 같던 엄마의 젊은 시절은 모두 지나가 버렸지만, 자식들 눈에는 여전히 마냥 이쁘기만 한 우리 엄마. 그런 엄마가 더 아프지 않았으면 하는 건 모든 자식의 마음일 것이다.

 

그 간절한 사연속 주인공을 찾아가 우리의 엄마들에게 ‘제2의 청춘’을 선물하고 깊은 감동과 기적의 순간을 공유한다.


이복진 기자 bo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
  • 김향기 '따뜻한 눈빛'
  • 김태리 '순백의 여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