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박지현 “‘하시3’서 김강열과 핫팩으로 스킨십…최종 커플 된 뒤 묘해”(프렌즈)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03-25 09:05:11 수정 : 2021-03-25 11:07:4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박지현(사진 맨 위)이 ‘하트시그널3’ 당시 김강열과의 추억을 떠올렸다.

 

지난 24일 방송된 채널A ‘프렌즈’에서는 ‘하트시그널2’에 출연한 김현우와 이후 시즌에 출연한 박지현이 만나 데이트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하트시그널’ 시즌의 히로인들 답게 두 사람은 당시의 에피소드를 회상했다.

 

앞서 박지현은 김강열이 핫팩을 이용해 손을 잡은 바 있는 것에 대해 “친구들이 엄청 놀렸다”고 운을 뗐다. 그러자 김현우는 “택시 안에 히터도 잘 나왔을텐데”라며 놀렸다. 이어 박지현은 “작년 초에 시즌3를 했는데 시즌2 나온 분이랑 밥을 먹는다”며 신기해 했다. 

 

또 박지현은 당시를 기억하며 “‘하트시그널3’에서 최종 커플이 되고 집에 가는데 기분이 엄청 묘했다”며 “동화에도 그런 게 있지 않나. ‘행복하게 살았습니다’가 끝이고 그 뒷이야기가 없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시그널 하우스에서 살이 되게 많이 빠졌다”며 “3~4kg 정도 빠졌는데 아무래도 거기서는 잘 못 먹기도 하고 감정 소모도 심해서 그랬던 것 같다”고 말해 당시의 심정을 짐작케했다. 

 

강소영 온라인 뉴스 기자 writerksy@segye.com

사진=채널A ‘프렌즈’ 방송화면 캡처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뉴스